Skip to search formSkip to main content
You are currently offline. Some features of the site may not work correctly.

Stomach acupuncture point ST11

Known as: ??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Papers overview

Semantic Scholar uses AI to extract papers important to this topic.
2015
2015
이 글에서는 『경성신보』(1908~1912)와 『경성일보』(1911~1915)의 기사를 분석하여, 20… Expand
2015
2015
본 연구에서는 베트남의 인터넷 신문인 떤찌(Dan tri)와 뚜이째 온라인(Tuoi Tre Online) 및 한국의 인터넷 신문인 오마이뉴스와 조선닷컴의 2010~2012… Expand
2014
2014
본 연구는 스마트폰환경에서 사용자의 관심주제와 읽기습관을 분석하여 읽기 습관을 분석하여 관심 있는 뉴스기사를 추천 시스템을 제안하였다. 사용자가 직접 관심영역의 가중치를 정함으로서 관심주제의 기사를 우선적으로 보여 주어 사용자가 쉽게 관심기사를 읽을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사용자가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는 기사에 관심을 갖는 경우 이를 반영하기 위해서 단순히 기사를 클릭하고 읽지 않은 경우는 가중치를 낮게 설정하였으며, 기사를 끝까지 스크롤을 하고 기사를 끝까지 읽은 경우는 가중치를 높게 설정하였다. 특정 분야의 기사를 자주 읽은 경우는 XML의 구조정보를 사용하여 관심주제영역의 가중치를 높게 설정함으로써 관련분야의 기사를 우선적으로 볼 수 있도록 하였다. 
2009
2009
본고는 한국 고대의 인구를 추정함에 있어서 가장 중요하게 이용되는 『삼국사기』와 『삼국유사』가운데 『삼국유사』의 기록을 다른 측면에서 바라보는데 그 목적이 있다. 기존의 고대 인구사 연구 경향이 주로 두 사서 가운데 한 가지 자료만을 선택하여 논지를 펼쳤던 것에 반해, 필자는 두 자료를 공히 이용하여 고대 인구를 살펴야 한다는 견해를 피력하였다. 이를 위해 우선 Ⅱ장에서는 『삼국유사』고구려·변한백제·진한조 등 삼국 관련 조목의 구성을 살펴보았는데, 이들 조목의 내용이 사실상 국가의 기원 설명에 중점을 두고 있음과 세 조목이 거의 흡사한 구성 방식을 가지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아울러 Ⅲ장에서는 삼국의 전성시기에 대한 추정을 시도하였는바, 『삼국유사』에 등장하는 전성시기가 흔히 삼국의 마지막 단계인 최전성기 혹은 멸망기라 불리는 시기와는 다르다는 점을 살펴보았다. 다만 진한조의 ‘全盛時期 京中’이라는 구절의 해석이 문제가 되었는데, 고구려조와 변한백제조의 문장 구조와 동일한 방식대로 ‘신라전성기에 17만 8936호가 있었다. 수도에는 1360방 ~’의 순서로 해석하여 호구수의 공간적 범위를 ‘경중’이 아닌 신라 전체의 범위로 인식하였다. Ⅳ장에서는 『삼국유사』전성시기 호구 정보의 작성 시기를 추정하였는데, 역사서의 편찬과 율령의 반포 그리고 불교의 전파를 중요 기준점으로 삼았다. 그 결과 고구려와 백제는 4세기, 신라는 6세기 무렵의 정보가 『삼국유사』에 기록되었을 것으로 추정하였다. 필자는 비교적 자료가 많이 남아 있는 고구려를 통해 추정이 합당한 것인지 검토해 보았는데, 『삼국지』와 기타 사료의 편린 속에서 찾아지는 4세기 고구려의 호구는 대략 17만 호 정도였으며, 이는 『삼국유사』의 21만여 호와 큰 차이가 없다고 보았다. 『삼국유사』의 21만여 호 정보가 4세기 고구려의 호구라면 『삼국사기』에 나오는 멸망기의 69만여 호 역시 여러 변수들을 고려한다면 전혀 불가능한 수치는 아니었다. 
2008
2008
최근 문서 저작권에 대한 관심과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고 문서 표절에 관한 연구도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최근 기사의 표절 또는 무단도용 문제가 적지 않게 발생하고 있다. 현재까지의 문서 표절연구는 실시간 특성이 매우 강한 신문 기사의 표절 문제에 적용하기 어려웠다. 따라서 현재는 이러한 표절 기사를 가려내기 위해 수 많은 신문사에서 하루 수천 건씩 올라오는 기사들을 눈으로 일일이 가려내는 상황이다. 본 논문에서는 이러한 시간과 비용의 문제를 줄이기 위해 네이버와 다음에서 제공하는 웹 검색 OpenAPI를 활용해 표절 가능성이 있는 기사들을 자동으로 탐지해 내는 시스템을 제안한다. 제안하는 시스템은 하나의 원본 기사에서 5개의 문장을 랜덤으로 추출하고 각각의 문장을 검색어(query)로 사용해 연동된 OpenAPI를 사용하여 웹에서 기사를 검색한다. 또한 5번의 검색에서 추출되는 URL의 검색 빈도를 계산하여 해당 기사의 표절 가능성을 사용자가 쉽게 예측 할 수 있도록 하였다. 
2008
2008
언론인들은 기사 마감시간 전의 신뢰성있는 원고 완성 제출, 좋지 않은 기상상태에서의 취재 활동, 그리고 반사회적 현상 관련취재 등과 같은 특수환경에 자주 노출되기 때문에 많은 스트레스를 받게 되며, 이때의 스트레스는 정신건강에 많은 부정적인 영향을 초래하게 된다. 본 연구는 24명의 언론 기자들을 대상으로 규칙적인 운동 실시가 마감스트레스와 정신건강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살펴보는데 그 목적이 있다. 연구에 참여한 피험자는 마감스트레스를 경험하는 16명을 대상으로 운동군(8명)과 비운동군(8명)으로 분류하였으며 마감스트레스를 경험하지 않은 일반군(8명)으로 구분하여 총 24명의 피험자가 연구에 참여하였다. 운동군은 3개월간 주 3일, 하루 60분간 유산소와 웨이트 복합 트레이닝을 실시하였으며 비운동군과 통제군은 운동을 실시하지 않았다. 마감스트레스와 정신건강에 대한 평가는 개발된 질문지를 이용하여 사전-사후 측정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3개월간의 처치 후, 운동군에서 마감스트레스에 대한 지수는 운동전에 비해 유의하게 감소하였으나((p<0.05) 비운동군과 통제군의 마감 스트레스 지수는 유의한 변화가 없었다. 또한 정신건강 지수에서 불안감은 운동군에서 유의하게 감소하였으나(p<0.05) 비운동군과 통제군에서는 변화가 없었다. 이러한 결과로 볼 때 만성적 스트레스 환경 하에 있는 언론인들에게 규칙적인 운동 실시는 스트레스 감소 및 정신건강 증진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사료된다. 
2005
2005
기사의 제목과 개요의 가장 중요한 기능 중의 하나는 본문 내용에 대한 이해를 높여주는 것임에도 불구하고 종종 선정적이거나 과장된 제목달기의 관행으로 본문의 내용에 대한 이해를 어렵게 하는 문제점이 노정된다. 온라인 신문 기사의 열독 형태는 종이 신문보다 ‘훑어보기’와 ‘제목만 읽기’의 경향이 더 강하게 나타나므로 이러한 문제점에 더 많이 노출되어 있다고 할 수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온라인 신문의 기사 제목과 개요의 구성방식에 따른 기사 본문에 대한 독자의 이해와 평가의 차이를 알아보고자 했다. 제목과 개요 집단 별 기사에 대한 회상, 재인, 신뢰고, 선호도, 질의 차이를 알아보기 위해 실험연구를 통한2×3 분산분석(ANOVA)이 실시되었다. 전반적으로 정보제목이 선정제목보다 더 효과적인반면 선호도는 선정제목이 정보제목보다 더 효과적이다. 개요는 요약개요가 가장 효과적이며 서두개요보다는 무개요가 더 효과적이다. 제목과 개요 간 상호작용은 회상의 경우는 정보제목*무개요가 가장 효과적이며 그 외 재인, 질에 있어서는 정보제목과 요약개요가 가장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제목*무개요는 사실상 정보제목만의 효과라 할 수 있으므로 회상과 선호도는 개요의 주효과 및 상호작용 효과가 부재한 가운데 제목이 독립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